UPDATED. 2020-04-09 16:09 (목)
스마트시티 예비창업가 공모... 최대 1억 지원해
스마트시티 예비창업가 공모... 최대 1억 지원해
  • 문성봉 전문기자
  • 승인 2020.03.17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금액 늘려 70명 규모 선정…시제품·경영 마케팅 등 사업화 지원
지난해와 달리 예비창업자의 나이 제한 없애... 중장년층도 지원할 수 있어
최대 1억 원 지원하는 스마트시티 예비창업가를 공모한다 (출처: 국토교통부)
최대 1억 원 지원하는 스마트시티 예비창업가를 공모한다 (출처: 국토교통부)

[도시경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는 중소벤처기업부 등과 3월 17일부터 4월 20일까지 4차 산업혁명 스마트시티 분야 창업에 관심이 있는 일반 시민, 청년·대학생 등을 대상으로 창업 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한 공모를 실시한다.

이번 공모로 선정된 예비창업자 70명은 시제품 제작, 마켓팅 등 사업화 자금을 최대 1억 원 지원받을 수 있고, 업종에 적합한 창업교육과 다양한 기업 민원, 경영관리 노하우를 보유한 전담멘토 지원도 함께 받을 수 있게 된다.

올해에는 지난해와 달리 예비창업자의 나이 제한을 없애 중장년층에게도 창업 기회의 폭을 넓혔으며, 전체 사업비도 작년 39억 원에서 올해 43억 원으로 증액되어 1인 창업자 기준으로 약 6백만 원(평균 5,100만 원)을 더 지원받을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창업자금 지원사업 뿐만 아니라, 창업기업의 질적 성장을 위해 창업한 이후에 경쟁력 있는 혁신·벤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에도 각별한 관심을 갖고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창업기업 성과물이 실제 홍보 및 판매로 이어지도록 국제행사에 전시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며, 작년 12월부터 솔루션 수요자와 공급자간 자유롭게 거래하는 온라인 ‘솔루션 마켓’에도 참여공간을 제공한다.

스마트시티 창업기업 지원사업 참가 희망자는 사업계획서를 작성해 4월 20일(월) 18시까지 k-startup으로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정부는 신청이 접수되면 창업아이템의 개발 동기, 사업화 전략, 시장진입 및 성과창출 전략, 대표자와 팀원의 역량 등에 대한 서류평가 및 발표평가를 통해 지원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도시경제과 이익진 과장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메가 트랜드를 활용하여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고 신성장 동력을 확충하는 것이 현 시점에 중요한 화두인 만큼, 시민들의 삶 전반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되는 스마트시티 분야 창업에 뜻이 있는 분이라면 도전해 볼 것을 적극 추천한다.“고 밝혔다.

 

[도시경제 문성봉 전문기자] mlsj2000@hanmail.ne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