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7:28 (화)
트위그팜, 이메일 기반 번역 서비스 ‘헤이버니’ 출시
트위그팜, 이메일 기반 번역 서비스 ‘헤이버니’ 출시
  • 임효정 기자
  • 승인 2020.04.06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위그팜, 이메일 기반 번역 서비스 ‘헤이버니’ 오픈 베타서비스 4월 6일 개시
이메일 클라이언트를 가리지 않는 무료 번역 서비스로 간편한 사용자 경험 제공
트위그팜이 출시한 이메일 기반 번역 서비스 ‘헤이버니’ (출처: 트위그팜)
트위그팜이 출시한 이메일 기반 번역 서비스 ‘헤이버니’ (출처: 트위그팜)

[도시경제] 트위그팜(대표 백선호)은 6일부터 이메일로 주고받는 쉽고 빠른 번역, 헤이버니(heybunny)의 오픈 베타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헤이버니는 이메일 클라이언트를 가리지 않는 메일 주소 기반의 번역 서비스로 누구나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트위그팜은 누구나 외국어로 주고받아야 하는 이메일 때문에 스트레스받은 경험이 많을 텐데, 그런 불편함을 겪는 분들의 어려움을 덜어줄 수 없을까 하는 아이디어를 발전시킨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헤이버니는 별도의 프로그램 다운로드나 설치가 필요 없는 클라우드 기반 온라인 서비스이다. 구글 번역, 파파고 번역, 카카오아이 번역과 같이 웹사이트를 방문하여 서비스를 이용할 필요 없이, 번역이 필요한 이메일을 헤이버니에게 보내면 번역한 내용을 이메일로 다시 보내주는 방식이다. 데스크톱, 모바일을 구별하지 않고, 이메일을 보내는 환경이면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다.

다른 번역 서비스와 또 다른 차이점은 이메일의 스타일을 유지하는 부분이다. 다른 번역 서비스는 글자만 입력할 수 있기 때문에, 표 구성이나, 밑줄과 같은 스타일을 지원하지 않는다. 헤이버니는 이메일에서 적용 가능한 스타일을 유지한 체 번역이 가능하여 더욱 편안하게 번역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헤이버니를 개발한 트위그팜은 인공지능 기반 번역 솔루션을 제공하는 전문 기업이다. 구글, MS 등 글로벌 선도 기업들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인공지능 기계번역 분야이지만, 2019년 법률 분야 한영 기계번역 부문에서 구글을 능가하는 점수를 기록하며 이미 그 기술력과 경쟁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트위그팜 백철호 이사는 “4년간 자연어처리 연구와 플랫폼 개발의 과정이 있었다. 번역가와 의뢰인을 매칭하는 플랫폼, 기업의 번역 문서를 관리하는 솔루션, 번역 회사의 프로세스를 자동화하는 솔루션에 이어, 외국어를 접하는 일반 직장인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헤이버니를 론칭하게 되었다”며 “현재 한국어와 영어 번역이 가능하며, 지속해서 지원 언어를 늘려갈 계획이다. 프로 일잘러에게 편리하고 즐거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이용방식은 헤이버니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도시경제 임효정 기자] dlagywjd19@hanmail.ne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