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9:46 (금)
이호스트ICT-미루웨어, ‘인공지능 솔리스 데이터센터 사업’ MOU 체결
이호스트ICT-미루웨어, ‘인공지능 솔리스 데이터센터 사업’ MOU 체결
  • 김신우 기자
  • 승인 2020.09.11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관련 서비스 니즈에 따라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GPU 토탈 IT서비스 제공 예정
이정훈 미루웨어 대표(왼쪽에서 세 번째)와 김철민 이호스트ICT 대표(왼쪽에서 네 번째)는 인공지능 솔리스 데이터센터 사업 MOU를 체결했다 (출 처: 이호스트ICT)
이정훈 미루웨어 대표(왼쪽에서 세 번째)와 김철민 이호스트ICT 대표(왼쪽에서 네 번째)는 인공지능 솔리스 데이터센터 사업 MOU를 체결했다 (출처: 이호스트ICT)

[도시경제] 인공지능(AI) 데이터센터 전문기업 이호스트아이씨티(대표 김철민, 이하 이호스트ICT)가 GPU 컴퓨팅 전문기업 미루웨어(대표 이정훈)와 ‘충남 내포 신도시 인공지능(AI) 솔리스 데이터센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이호스트ICT 본사에서 10일 체결했다.

이호스트ICT는 GPU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그래픽 처리장치(GPU) 클라우드 서비스와 호스팅 서비스 등 GPU 토탈 IT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IDC 운영 노하우와 고전력 AI 서버 관리 시스템, 전문 유지보수 시스템을 바탕으로 기관, 기업, 연구소, 학교 등 AI 관련 서비스를 준비하는 곳에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GPU 토탈 IT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미루웨어는 HP, DELL, IBM 같은 글로벌 기업들의 GPU Server를 취급하고 있으며 GPU를 기반으로 사용자 중심의 딥러닝 환경 구성과 구성원 모두를 위한 GPU 클라우드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있어서 필요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일체를 통합 제공하고 있다. 그리고 사후 기술 지원을 통해 납품 후에도 지속적인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철민 대표는 “미루웨어와의 MOU를 통해 딥러닝 솔루션에 대한 부분을 보완 및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보다 한 단계 높은 인공지능 솔리스 데이터 센터 구축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솔리스 데이터 센터는 4차 산업 혁명 시대를 맞아 클라우드,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의 새로운 기술들의 출현으로 급격히 증가하는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처리 및 관리하기 위해 충청남도 내포 신도시에 202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도시경제=김신우 기자] citydaily@citydail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