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6 16:10 (월)
LH, 그린리모델링 사업추진협의체 발족
LH, 그린리모델링 사업추진협의체 발족
  • 염현주 기자
  • 승인 2020.10.16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 학계 등 전문가로 협의체 구성, 과제발굴 및 기술개발 등 자문
그린리모델링 통해 에너지 복지, 기후변화 대응 및 일자리 창출 강화
LH는 공공 학회 연구기관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LH 그린리모델링 사업추진협의체’(이하 협의체)를 발족했다. (출처: LH)
LH는 공공 학회 연구기관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LH 그린리모델링 사업추진협의체’(이하 협의체)를 발족했다. (출처: LH)

[도시경제] LH(사장 변창흠)는 경기도 성남시 소재 LH 오리사옥에서 공공 학회 연구기관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LH 그린리모델링 사업추진협의체’(이하 협의체)를 발족했다고 16일 밝혔다.

협의체는 그린뉴딜의 핵심 사업인 그린리모델링의 방향과 과제 설정, 기술개발 및 일자리 창출 등 전 사업 과정에 대한 자문역할을 수행하고 사업 성과를 민간부문으로까지 확산시키기 위해 발족됐다.

LH는 그린뉴딜 주요과제로 노후 공공임대주택과 공공건축물을 대상으로 그린리모델링을 추진하고 있다.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은 지어진 지 15년 지난 LH 임대 주택의 에너지효율을 높이고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LH는 올해 약 7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영구 매입임대 등 총 1만 300호의 임대주택에 대한 에너지 성능개선사업을 시범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은 국토교통부와 추진 중이다. 15년 이상 노후화된 국∙공립 어린이집, 보건소, 의료시설을 대상으로 에너지 성능과 실내 공기질 등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800여 건의 공공 건축물이 사업대상으로 선정됐다.

협의체로 위촉된 12명의 외부위원들은 내년 말까지 LH 그린리모델링 사업 전반에 대한 자문과 협력 등 다양한 역할을 맡게 된다.

변창흠 사장은 “LH는 국내 유일의 주택도시 전문기관으로서 그린뉴딜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며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주거∙에너지 복지를 강화하고 민간부문으로의 성과 확산, 기후변화 대응 및 지속적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