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3:24 (금)
재택근무 지속, 언택트 전자서명 솔루션 ‘도큐사인’에 관심 고조
재택근무 지속, 언택트 전자서명 솔루션 ‘도큐사인’에 관심 고조
  • 염현주 기자
  • 승인 2021.01.12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시장 진출이 활발한 게임, 바이오 산업계 문의 증가
보안 및 관련 산업 글로벌 규정 준수, 중요한 도입 고려 요소
출처: 픽사베이
출처: 픽사베이

[도시경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대면 비즈니스가 어려워지면서 업무 정상화와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비대면 전자서명 솔루션에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다.

경영컨설팅기업 인텔렉추얼데이터는 12일 미국 전자서명 도큐사인(DoduSign)이 정식으로 한국 시장에 진출한 2020년 11월과 비교,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된 지난해 12월과 1월에 관련 문의가 53% 이상 증가했다고 밝혔다.

그중 게임∙엔터테인먼트 등 콘텐츠 산업이 25%, 제약∙바이오 산업이 20%, 외국계 기업 20% 등으로 집계됐다. 해외 비즈니스가 활발한 산업군에서 도큐사인 수요가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도큐사인 도입을 고려하는 이유로 ▲업무 효율성 증대 ▲보안 및 산업 글로벌 규정 준수 ▲오픈 에이피아이(Open-API) 및 커넥터(Connector) 제공 통한 내부 솔루션과 결합 지원 등이 꼽혔다.

업무 효율성의 경우 한국어뿐만 아니라 영어, 중국어 등 44개 언어를 지원, 국내∙외 다방면으로 활용할 수 있다. 서면 계약 시 필요한 출력, 발송, 대면계약을 위한 기타 소요비용 및 시간을 줄여 업무 효율 및 생산성이 높일 수 있다.

실제로 도큐사인 도입 후 평균 계약 1건당 약 36달러(약 4만 원) 정도 절약됐으며 하루 내 계약서 체결 비율이 82%, 15분 이내 계약서 체결 비율은 50% 이상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도큐사인은 정보보호 국제 표준 ISO 27001, 업계 최초 미국 정부 보안 인증 ‘FedRAMP’ 등 은행 수준의 글로벌 보안 규정 준수 시스템을 마련했다. 생명과학 분야 규정 준수를 위해 별도의 모듈을 구축하기도 했다. 미국 FDA(식품의약처) 전자서명 규정 CFR Part 11과 글로벌 식품 관련 표준(GxP) 준수도 가능하다.

인텔렉추얼데이터 측은 “최근 국내 기술이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을 뿐만 아니라 K-문화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국내 바이오산업과 게임, 엔터 및 외국계 기업 등 해외 비즈니스가 더욱 활발해졌다”며 “이런 상황에서 코로나19로 대면 비즈니스가 어려운 현재,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도입 문의가 많아지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도시경제=염현주 기자] yhj@citydail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