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7 19:42 (금)
간편 병원 예약 플랫폼 똑딱, 2019년 병원 방문 빅데이터 분석
간편 병원 예약 플랫폼 똑딱, 2019년 병원 방문 빅데이터 분석
  • 도시경제신문 고수아
  • 승인 2019.12.3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아청소년과 방문 시에는 무조건 ‘접수 후 방문’
남성 및 40세 이상 사용자의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이용도 큰 폭 증가
(출처: 비브로스)
비브로스(대표 송용범)는 연말을 맞아 간편 병원 예약접수 모바일 서비스 ‘똑닥’의 데이터를 분석해 ‘2019년 달라진 병원 방문 트렌드’를 30일 공개했다. (출처: 비브로스)

2019년 똑닥은 이용한 병원 방문은 500만 건을 돌파했다. 똑딱 앱의 사용자 수는 250만 명에 육박해 전년 대비 3배 가량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비브로스는 지난 3년간 증가한 똑닥 데이터를 기반으로 간편 병원 예약 서비스를 사용한 고객들의 행동 패턴을 분석했다. 이 결과 똑딱은 ▲소아청소년과 방문 시 ‘선 접수 후 방문’ ▲’아빠’의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이용 증가 ▲40세 이상의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이용 증가 등 작년보다 더 활발해진 사용자 통계를 내렸다.

“소중한 우리 아이 위해 병원은 무조건 접수 후 방문”
먼저 자녀들의 감기나 예방 접종 등으로 소아청소년과를 방문할 때에는 앱을 통해 미리 병원에 접수한 후, 대기 순서에 맞춰 방문하는 이들이 빠르게 증가하는 추세였다. 2019년 똑닥을 통한 13세 이하 환자의 소아청소년과 방문 건수는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73%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기실에서 오랜 시간 대기함으로써 발생하는 피로감이나 혹시 모를 2차 감염을 피하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연령 별로 살펴봤을 때에는 10세에서 13세 이하의 환자가 평균 234% 증가해 작년 대비 가장 많이 늘었다. 이제 영유아 자녀를 둔 부모 뿐만 아니라 초등학교 고학년 자녀를 둔 부모들도 자녀의 병원 방문 시 예약접수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병원 예약 '똑딱'하는 아빠 사용자 늘어 
똑딱이 주목한 최근 동향은 ‘아빠’들의 자녀 병원 예약접수도 증가세다. 똑딱 앱을 서비스하는 비브로스 측은 남성의 육아 참여를 독려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조성됨에 따라 자녀의 건강을 주도적으로 관리하는 아빠들이 늘어남에 따른 것이라고 풀이했다. 

2019년 똑닥을 통한 13세 이하 환자의 소아청소년과 방문 데이터를 살펴봤을 때, 남성이 자녀의 진료를 신청한 경우는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31%, 여성이 자녀의 진료를 신청한 경우는 166% 증가했다. 특히 나이가 어린 자녀를 둔 아빠일수록 병원 예약 신청이 많았다. 남성이 소아청소년과 진료를 신청한 13세 이하의 환자 중 43%가 3세 이하로 나타났다.

“40세 이상도 병원 갈 땐 예약접수 서비스 활용”
40세 이상의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이용도 크게 늘었다. 2019년 똑닥을 통해 본인 진료를 신청한 40세 이상 환자의 병원 방문 건수는 전년 같은 기간 대비 335% 증가했다. 자녀의 진료 등으로 예약접수 서비스를 처음 접한 후, 본인의 진료가 필요할 경우에도 지속적으로 이용하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40세 이상은 부모님의 병원 예약 시에도 예약접수 서비스를 활발하게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0세 이상이 똑닥을 통해 본인보다 나이가 20세 이상 많은 환자의 진료를 접수한 경우는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92% 늘었다. 아직까지 예약접수 서비스에 익숙하지 않은 부모님이 병원에서 오랜 시간 대기하는 경우를 줄이기 위해 대신 진료를 접수한 것으로 분석된다.

비브로스 송용범 대표는 “2019년 똑닥 데이터를 살펴본 결과 병원 예약접수 서비스 사용자가 영유아를 둔 부모에서 초등학교 고학년 자녀를 둔 부모, 40세 이상 등까지 확장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를 반영해 내년에도 더 많은 사용자가 편리하게 건강을 관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확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도시경제신문 고수아 기자] citydaily@citydail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